감귤·차류 등 신규유망품목 홍보

농림수산식품부와 aT(농수산물유통공사)는 대 동남아 농식품 수출확대를 위해 지난 13일~17일까지 5일간 태국 방콕에서 개최되는 ‘2009 방콕식품박람회(THAIFEX)’에 참가했다.

올해로 6회째를 맞는 방콕식품박람회는 태국 최대의 농식품 전문박람회다. aT는 제주감귤농협, 건양식품 등 14개 업체들로 한국관을 구성하고 감귤, 수산물, 차류 등 신규유망품목을 통해 바이어 확보에 나섰다. aT는 작년 박람회에서 배, 음료 등 27개 품목에 대한 마케팅을 펼쳐 358만5,000달러의 수출계약을 달성한 바 있다.

올해는 우리 음식에 대한 현지인들의 이해도를 넓히기 위해 한국관 내 한국식품 및 식재료 홍보관도 신설·운영했다. 김치볶음밥, 파전 등 요리시연과 시식행사가 진행됐다.

aT 관계자는 “태국은 최근 5년간 수출실적이 매년 평균 30% 가까이 상승해 지난해 한국 농식품 수출 6위 시장으로 부상했다”면서 “이번 박람회를 계기로 태국시장의 다양한 판로 개척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농업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