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농업기술원 차시험장(장장 임근철)에서는 차나무 적정갱신 방법을 구명해 냈다.

도기술원은 차나무 갱신을 위해 지상 10㎝부위의 전지와 수고 1/2 전지, 수확면 밑 10㎝에서 전지하고 갱신시기도 3월중순, 5월중순, 7월중순, 9월하순으로 나누어 실시한 결과, 대체로 3월중∼5월중순에 갱신효과가 좋았으며 첫물차 생산 이후인 5월중순 갱신이 가장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차시험장에 따르면 수령이 30년 이상된 차밭을 갱신하면 수고 저하에 의한 생력 재배뿐 아니라 수세 회복에 따른 차잎이 1엽 이상 더 전개되고 신초생장도 10㎝이상 더 많이 생장되어 증수된다. 또한 품질에 미치는 기호성 성분인 아미노산, 클로로필등의 성분 함량이 증가되고 탄닌은 무갱신 16.4%에 비해 13.4∼1.3%로 낮아지는 경향을 보여 품질이 향상됐다.
저작권자 © 농업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